양미라 "뱉은 말 있어 꾸역꾸역 다녀와"…이 몸매 반칙인데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양미라 "뱉은 말 있어 꾸역꾸역 다녀와"…이 몸매 반칙인데

21-02-26 07:51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탤런트 양미라가 늘씬한 몸매를 자랑했다.

양미라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필라테스 센터를 찾은 양미라가 민소매 밀착 티셔츠에 레깅스를 입고 거울 셀카를 남기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그는 '군살 제로'의 보디라인을 드러내며 눈길을 끌었다.

이와 함께 그는 "제가 오늘은 꼭 간다고 했죠? 뱉은 말이 있어 꾸역꾸역 다녀왔다. #운동할 여자"라는 메시지를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네티즌들은 "애기 엄마라고 말 안 하면 모르겠다", "아기 엄마 맞나요. 너무 예쁘시다", "완전 부러운 몸매를 갖고 있다", "얼마나 더 멋져지려고", "몸매 반칙"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양미라는 지난 2018년 비연예인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사진 = 양미라 인스타그램]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