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셧아웃 승리로 3위 도약, 흥국생명 불안한 1위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IBK기업은행 셧아웃 승리로 3위 도약, 흥국생명 불안한 1위

21-02-24 21:49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IBK기업은행이 흥국생명을 완파하고 3위로 도약했다.

IBK기업은행 알토스는 24일 화성경기종합타운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와의 경기에서 3-0(25-22, 25-23, 25-23)으로 승리했다.

승점 3점을 추가한 IBK기업은행은 13승 14패(승점 39)를 기록하면서 도로공사(승점 37)를 제치고 3위로 올라섰다.

반면 선두 흥국생명은 승점을 획득하는데 실패하고 18승 8패(승점 53)를 남겨 2위 GS칼텍스(승점 50)에 쫓기는 신세가 됐다.

IBK기업은행은 1세트에서 22-13으로 크게 달아나며 여유를 가졌다. 김연경의 3연속 득점에 24-22로 쫓기기도 했지만 라자레바가 1세트를 마무리하는 백어택을 터뜨려 참사를 막았다.

IBK기업은행은 2세트 17-17에서 라자레바의 백어택와 표승주의 퀵오픈 등으로 20-17 리드를 가져갔고 브루나의 서브가 빗나가면서 24-20으로 점수차를 벌리는데 성공했다. 김연경이 다이렉트 킬에 블로킹 득점을 올려 IBK기업은행이 24-23 1점차로 추격을 당했으나 김주향이 퀵오픈을 성공, 듀스 없이 2세트를 마칠 수 있었다.

IBK기업은행이 3세트도 가져가면서 경기는 일찌감치 마무리됐다. 라자레바가 퀵오픈을 터뜨려 24-22로 리드하자 브루나의 득점이 나오면서 24-23 1점차로 좁혀졌다. 숨막히는 1점차 상황에 김연경의 블로킹 네트터치가 선언되면서 IBK기업은행이 승리를 확인했다.

이날 IBK기업은행에서는 라자레바가 28득점을 폭발했고 김주향이 11득점, 김수지가 블로킹 5개 포함 9득점으로 활약했다.

흥국생명에서는 김연 경이 19득점, 이한비가 15득점을 기록했으나 지난 경기에서 30득점을 폭발한 브루나가 11득점에 공격 성공률 23.68%에 그쳐 고민을 안았다.

[IBK기업은행이 24일 오후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 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2020-2021 V리그' 여자부, IBK기업은행과 흥국생명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2, 25-23, 25-23)으로 승리한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 = 화성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