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훈, '가세연' 출연 이유? "정치 가담 말라는 父 유언, 겁쟁이 같아" [종합]

마이데일리 홈 > 엔터테인먼트 > tv/연예

안정훈, '가세연' 출연 이유? "정치 가담 말라는 父 유언, 겁쟁이 같아" [종합]

20-01-23 07:10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배우 안정훈이 강용석 변호사 등이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안정훈은 22일 가세연 유튜브에서 공개된 '회충가족 주연배우 전격공개'라는 제목의 영상에 등장했다. '회충가족'은 김용호 전 연예기자가 제작 중인 영화로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이야기를 담은 것으로 알려졌다.

가세연과의 인터뷰에서 안정훈은 "가세연을 열심히 구독하고 있는 42년차 배우 안정훈이다"며 "배우들을 모집한다는 방송을 보고, 인사를 드렸고 연락이 닿았다. 단역 하나 출연하려고 했는데 큰 역할을 주셨다"고 밝혔다.

이어 안정훈은 "단편영화 같지 않고 정말 작품성 있는 영화더라"며 '회충가족'에 대해 이야기 했다.

또 "앞서 공형진 배우가 가세연 광팬이라고 했다가 논란 기사가 났다. 이러다가 안정훈 가세연 광팬 논란이 걱정되지 않나?"라는 질문에, 안정훈은 "난 작품이 좋아서 출연했다"며 "시청자 분들을 위해 힘이 되면 좋겠다는 생각에 출연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안정훈은 "어릴 적부터 아버지가 종교와 정치에 가담하지 말라는 유언을 남기셨다. 그런데 가세연을 보면서 '내가 너무 겁쟁이가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더라"며 "배우로서 핵심 역량을 재능기부할 수 있다면, 도움이 된다면 일조하고 싶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