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Wedn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미르 "엠블랙 3인조 돼 상처…천둥과 5년 동안 연락 안했다" 고백…포옹 화해 [종합]
19-02-12 22:16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보이그룹 엠블랙의 미르와 천둥이 화해했다.

12일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엠블랙 미르와 팀을 떠난 천둥이 함께 출연했다.

"3인조 개편 후 5년간 연락 안했다고?"란 질문에 미르와 천둥은 인정했다. 미르는 "당시 나이도 어리고 생각도 어렸다. 3인조가 된 게 상처가 컸다"며 "누가 잘못했는지보다 3인조가 된 것에 대한 상처가 컸다. 제가 연락했으면 되는데 추스르는 데 오래 걸렸다. 5년이 흘렀다. 군대도 다녀오면서"라고 고백했다.

천둥은 당시 미르에게 "제가 먼저 연락 많이 했다"고 했다. 하지만 미르는 전화번호를 그 사이 바꿨었던 것. 천둥은 미르의 새 전화번호를 모르고 있었다.

미르는 "번호를 바꾸고 2년 정도 안 나오고 음지에서 작업실 안에만 있었다"며 "안 좋은 버릇이다. 스스로 외롭게 만드는데 외로운 게 싫은 것이다. 사람 만나는 것을 잊게 되더라"고 토로했다.

천둥과 미르는 서로를 마주 봤다. 천둥이 "5년이 지났는데 네가 그렇게 마음 아파했는지 미처 몰랐다"고 미안해했
고, 미르는 "혼자 소심해서 겁이 많고 상처를 받아서 숨어있었던 것이니 너무 오해하지 마라. 다시 만났을 때 술 한잔 하면서 풀자"고 고백하며 화해했다.

[사진 = MBC에브리원 방송 화면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졸리 비켜'…아이들 수진, 도톰 넘은 두툼 입술
'베이글녀의 유혹'…DJ 소다, 풍만 가슴 과시
홍현희♥제이쓴, 캐나다서 귀빈 대접…무슨 일?
'소름 돋네'…강지환이 범행 후 피해자에게 한말
'아찔해'…진재영, 앞으로 쏟아질 듯한 볼륨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