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9 [Mon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제3의매력' 이솜이 달라진 이유, 딸 잃은 슬픔이었다 [종합]
18-11-10 00:04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5년 뒤 이영재(이솜)가 달라진 이유, 딸을 잃은 슬픔 때문이었다.

9일 밤 JTBC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극본 박희권 박은영 연출 표민수) 13회가 방송됐다.

이별 후 5년 만에 마주 앉아 대화를 나누는 온준영(서강준)과 이영재(이솜). 그 순간 민세은(김윤혜)가 문을 열고 들어왔다. "결혼할 사람"이라고 민세은을 소개하는 온준영. 이영재는 묘한 표정을 지었다.

이영재와 헤어진 뒤 온준영은 민세은에게 "우리 결혼하면 리스본에 가서 살까"고 제안했고, 민세은은 "오빠가 있는 곳이면 어디건 좋다"고 답했다. 온준영은 그런 민세은의 모습에서 이영재와 만나던 시절 자신을 떠올렸다.

그리고 이영재가 5년 사이 밥도, 잠도 포기하게 된 속사정이 공개됐다. 최호철(민우혁)과의 사이에 딸을 낳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던 이영재. 그는 리스본에서 교통사고로 딸을 잃었고, 이후 웃음도 함께 잃어버렸다.

그런 이영재 앞에 온준영이 다시 나타난 것이었다. 온준영은 위로가 필요한 이영재를 외면하지 못했다. "완전히 잊은 줄 알았는데. 잘 살지. 이렇게 나타나지 말고"란 독백과 함께.


온준영은 또 다시 이영재를 위해 요리를 했다. 이영재의 입맛에 맞춘 요리를. "옷 따뜻하게 입고, 나갈 때 양말 신고 다니고, 밥 꼭 챙겨먹고"란 당부도 함께 였다.

[사진 = JTBC 방송화면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안영미 "배란 계속 미루고 있는 이유는…" 후끈
'당당함이 무기야'…제시, 가리지 않고 드러낸 볼륨 몸매
신봉선 "송은이, 방송 중 귓속말로 욕설로…" 헉!
'한 뼘 길이야'…치어리더, 가려지지 않을 정도로 짧은 바지
김수미 "동료 죽음 보며 확실히 죽는다는것 느껴"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코믹부터 카리스마까지'…이병헌, 역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