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6 [Tu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또 QS' 류현진, 2점대 방어율 지켰다
18-04-17 13:06    
[마이데일리 = 고동현 기자] 류현진이 2점대 방어율(평균자책점)을 사수했다.

류현진(LA 다저스)은 17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 6이닝 3피안타 9탈삼진 1사사구 2실점을 기록했다. 방어율은 2.79에서 2.87이 됐다.

시즌 첫 등판인 3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서 3⅔이닝 5피안타 5볼넷 3실점에 그친 류현진은 지난 등판에서 분위기 전환에 성공했다. 11일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전에 등판해 6이닝 1피안타 8탈삼진 1사사구 무실점을 기록했다.

호투 속 방어율도 7.36에서 2.79로 내렸다.

이날 경기 초반에는 강한 인상을 남기지 못했다. 2회 크리스티안 비야누에바에게 투런홈런을 허용한 것.

더 이상 흔들리지 않았다. 3회부터 6회까지 4이닝 연속 무실점 투구를 펼치며 2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 이하)를 달성했다. 또한 패스트볼을 비롯해 커브, 체인지업을 이용해 삼진도 9개나 솎아냈다.

3회부터 상대 타자를 완벽히 제압한 덕분에 방어율 역시 2점대를 사수했다. 이날 등판 전 기록인 2.79보다는 다소
높아졌지만 2.87로 수준급 방어율을 유지했다.

팀이 6-2로 앞선 7회부터 마운드를 불펜에게 넘긴 류현진은 불펜이 동점과 역전을 허용하지 않는다면 시즌 2승째를 챙긴다.

[류현진. 사진=마이데일리DB
고동현 기자 kodori@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15⅔이닝 19K' 류현진, 강속구 없어도 여전한 탈삼진 본능
 위기의 류현진, 분위기 제대로 바꿨다
 '제구 되는 150km' SK 산체스, 여느 에이스 안 부럽다
 SK 힐만 감독, "마지막 아웃카운트에서의 홈런, 환상적"
 '8연패' NC, 원종현-신진호 1군 말소… 이민호-박광열 등록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현아, 이던과 열애→퇴출 발표→한달 만 계약해지
'웨딩화보 공개' 홍현희, 촬영 비화 "일주일동안…"
'지디가 전역한 줄'…자이언티, 확 바뀐 헤어스타일
'우왁굳♥' 김수현은 누구? #쯔위 #안경누나 #롤여신
설리 "내 편도, 이해해준 사람도 없었다" 상처 고백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김소현·윤두준, 떨림 가득 눈빛…'뽀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