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6 [Thur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공식] 강다니엘 측 "육지담과 과거 친분…루머에 강경대응할 것"
18-02-14 13:49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그룹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래퍼 육지담과의 관계를 놓고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가 입장을 전했다.

워너원 소속사 YMC 측은 14일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다"고 밝혔다.

앞서 육지담은 14일 새벽 자신의 SNS에 강다니엘의 팬이 올린 가상의 소설을 캡처해 게재했다.

이와 관련해 육지담은 "강다니엘과 나의 이야기"라고 주장하며 "스토킹은 불법이 아니냐"고 분노를 표했다. 이후 네티즌들이 해명을 요구하며 항의하자 알 수 없는 장문의 글만 나열해 구설수에 올랐다.

이어 육지담과 친분이 있는 래퍼 캐스퍼가 "두 사람은 과거에 호감을 갖고 만나던 사이"라고 주장해 논란이 확산됐다.

이하 YMC 공식입장 전문

본 소속사는 금일 이슈가 되고있는 소속 아티스트의 팬 게시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은 입장 전달드립
니다.

과거 친분을 이유로 인터넷 상에 퍼지고 있는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김응수가 짠돌이라고?…"주민에 수영장도 무료 개방"
박명수 "한수민, 처가 결혼 반대에 임신한 채로…"
"홈쇼핑계의 거상"…문천식, 상상초월 누적 매출
김성령 "아들 낙제 통보에 슬리퍼 벗어서…" 머쓱
장영란 남편 "아내 사귄 이유? 줄 듯 안 줄 듯해서"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스물다섯 힘내자'…타히티 지수, 논
김소현·윤두준, 떨림 가득 눈빛…'뽀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