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9 [Tu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박선영 "외교관 남편, 이라크 파견…통화 중 폭탄소리가"
18-03-14 16:10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배우 박선영이 외교관 남편과의 드라마틱한 장거리 연애 스토리를 털어놨다.

최근 진행된 KBS 2TV '해피투게더3' 녹화 중 박선영은 특별한 결혼생활 이야기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결혼 9년차인 박선영은 2010년 결혼 당시 남편이 외교관이라는 사실이 밝혀지며 뜨거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박선영은 "떨어져서 지내다 보니 애틋할 수밖에 없다"며 "연애 당시 남편이 이라크 파견근무 중이었는데 실제로 전쟁을 시작해서 굉장히 위험할 때였다. 가끔 위성전화로 어렵게 통화를 하면 건너편으로 폭탄소리가 들리더라. 뉴스에서 폭탄 터진다는 이야기만 나오면 펑펑 울었다"고 기억을 떠올렸다.

이어 박선영은 알콩달콩한 결혼생활 이야기도 소개했다. 남편이 자신을 부르는 애칭이 ‘토끼’라고 밝힌 것. 이에 유재석은 “그럼 깡총깡총 뛰어가시는 거냐?”며 ‘박선영 몰이’를 시작해 주변의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정작
박선영은 “사실 뛰어간 적이 있다”고 순순히 실토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해피투게더3'는 15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 = KBS 제공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이번에도 파격'…설리, 오해 부르는 아찔 의상
'복근 노출했을 뿐인데…' 효린, 훔치고 싶은 탄탄한 몸매
고윤성 "부모님, 애프터스쿨 출신 유소영에 대해…" 솔직
예은, 12년만에 마련한 3층집으로 이사…'어마어마하네'
"민생 좋아하시네"…김부선, SNS에 불쾌감 표시
김소현·윤두준, 떨림 가득 눈빛…'뽀
김지원, 그림자 속 콧대마저 완벽 '
'코믹부터 카리스마까지'…이병헌, 역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