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100' 바로 "'신의선물' 영규, 무조건 하고 싶어 감독님께 사정"

마이데일리 홈 > 엔터테인먼트 > tv/연예

'1대100' 바로 "'신의선물' 영규, 무조건 하고 싶어 감독님께 사정"

14-06-17 21:41

[마이데일리 = 최지예 기자] 그룹 B1A4 바로가 드라마 '신의선물'에서 지적장애인 영규 역을 맡게 된 비화를 전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1대 100'에는 '월드컵 특집'으로 진행, 바로가 출연해 100인의 패널들과 퀴즈쇼에 임했다.

이날 바로는 최근 종영한 '신의 선물'에서 영규 역에 도전한 것과 관련 "'신의 선물' 영규 역할은 보자마자 끌렸다. 그래서 욕심이 났다. 무조건 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래서 오디션 현장에 가 서 잘하든 못하든 최대한 열심히 할 테니 기회를 달라고 감독님께 사정했다"고 말했다.

[아이돌 그룹 B1A4 바로. 사진 = KBS 제공]
최지예 기자 olivia731@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