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완 "♥장윤정, 젓가락질 거의 못해" 이유가 뭐길래…

마이데일리 홈 > 올림픽 > 탁구

도경완 "♥장윤정, 젓가락질 거의 못해" 이유가 뭐길래…

21-10-15 00:46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방송인 도경완이 아내인 가수 장윤정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도경완은 데이비드가 아내에게 새우 껍질을 까주는 모습을 보더니 "제가 이래서 데이비드랑 유대감이 있나 봐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경완은 "저희 아내는 젓가락질을 거의 못해요"라고 했다. 이유를 묻자 도경완은 "퇴화한 것이다"며 "할 줄 아는 것도 제가 끊어버렸다"고 너스레 떨었다. 도경완은 "새우 같은 건 (껍질을)벗겨주고 짜주고 게장은 딱지를 긁어준다"고 장윤정 사랑을 자랑했다.

이를 옆에서 듣던 개그우먼 장도연은 "나중에 장윤정 씨 네 발로 기어다니는 거 아니에요?"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인기기사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