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 "슈퍼스타 안젤리나 졸리와 연기, 기뻐…'이터널스' 계기로 마블과 계속 협업"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마동석 "슈퍼스타 안젤리나 졸리와 연기, 기뻐…'이터널스' 계기로 마블과 계속 협업"

21-10-22 09:08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마동석이 '이터널스'에 출연, 한국 첫 슈퍼 히어로로 등극한 소감을 밝혔다.

마동석은 22일 오전 화상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할리우드 데뷔작 '이터널스'에서 길가메시 역할을 맡으며 이와 관련 다양한 에피소드들을 풀어냈다.

이날 마동석은 "원래 마블 팬이기도 하고 클로이 자오 감독님도 이전부터 팬으로서 되게 좋아했다. 기라성 같은 세계적인 슈퍼스타 안젤리나 졸리와 같은 배우들과 함께 연기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고 전했다.

이어 "이번 계기로 마블과 계속 일을 할 수 있게 된 것 같아서 아주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라면서 "제가 그동안 액션 영화를 많이 찍었는데 여러 캐릭터와 액션을 동시에 보여줄 수 있는, 저랑 잘 맞는 역할로 인사를 드릴 수 있게 되어 즐겁기도 했다"라고 얘기했다.

마블 스튜디오의 '이터널스'는 수천 년에 걸쳐 그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살아온 불멸의 히어로들이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인류의 가장 오래된 적 '데비안츠'에 맞서기 위해 다시 힘을 합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오는 11월 3일 개봉 예정.

[사진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