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육체적 관계"…이진호, 김용건 39세 연하 A씨 의혹 제기 ('연예뒤통령')[종합]

마이데일리 홈 > 올림픽 > 탁구

"여자친구? 육체적 관계"…이진호, 김용건 39세 연하 A씨 의혹 제기 ('연예뒤통령')[종합]

21-08-03 14:45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배우 김용건(76)이 39세 연하 A(37)씨에게 낙태 강요 미수 혐의로 피소된 가운데, 유튜버 이진호가 새로운 주장을 제기했다.

2일 유튜브 채널 '연예뒤통령 이진호'에는 '임신… 39세 연하女는 김용건의 여자친구였을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진호는 김용건이 A씨에게 피소된 경위를 상세히 설명했다. 이어 그는 "A씨와 김용건 씨는 대체 어떤 사이였을까. 이 부분 역시 큰 관심이 쏠리는 사안이다. 저는 김용건 씨 관계자를 취재하는 과정에서 뜻밖의 이야기를 전해 들을 수 있었다"라며 운을 띄웠다.

이진호는 "제가 '여자친구 A씨가 원하는 바가 무엇이냐?'라고 물었을 때 김용건 씨 측에서 '여자친구요?'라고 반문했다. 또한 '김용건 씨와 A씨가 동거를 한 사이냐'고 물었더니 '전혀 그런 사이가 아니다'라는 답을 받았다"라며 "여자친구라고 명확히 밝히기는 어렵지만 육체적 관계가 있는 사이. 그런 관계를 무려 13년 동안이나 이어온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진호는 "취재 과정에서 흥미로운 제보를 접했다. 김용건 씨의 여자친구에 관한 일화다. 김용건 씨는 지난해 12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라는 예능에 출연한 바 있다"라며 "당시 김용건 씨는 황신혜 씨에게 마음을 드러내며 이른바 '우리 결혼했어요' 식의 연애 모습을 연출하기도 했다. '우리 다시 사랑했을까'가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 아니냐. 연애를 하고 있으면서 안 하는 척, 황신혜 씨와 로맨스를 연출했다면 시청자를 기만하는 일이기 때문에 비난의 여지가 충분히 있는 일이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당시 한 제작 관계자에 따르면 '김용건 선생님이 예능 투입 전에 여자친구가 있었는데 헤어진 지 얼마 안 됐다는 뜻을 밝혔다'라고 귀띔했다"라며 "물론 헤어진 여자친구가 지금의 A씨인지는 명확하지 않다. 다만 당시에는 분명 여자친구의 존재에 대해 언급했고 지금은 여자친구라는 명칭조차 의문부호가 붙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진호는 "이번 사건을 통해 김용건 씨가 76세의 나이에도 젊은 여성에 대한 편력이 명확하게 드러났다는 평가"라며 "두 사람의 입장이 극과 극으로 엇갈리고 있는 가운데 양측이 최종 합의에 이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다"라고 말하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앞서 이날 디스패치는 김용건이 39세 연하 A씨에게 낙태 강요 미수죄로 피소당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김용건과 A씨는 13년 전인 지난 2008년 한 드라마 종영파티에서 처음 만나 인연을 맺었으나 올해 초 A씨가 임신한 뒤 김용건이 출산을 반대하면서 갈등이 불거졌다.

이에 김용건은 공식입장을 통해 "2021년 5월 23일부터 최근까지 상대방과 상대방 변호사에게 '순조로운 출산과 양육의 책임을 다하겠다'라는 뜻을 여러 차례 전했다"라며 "상대방의 상처 회복과 건강한 출산, 양육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용건은 지난 1977년 비연예인 여성과 결혼했으나 1996년 이혼했다. 슬하에 배우 하정우, 차현우 두 아들을 두고 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인기기사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