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영 "결혼, 약자로서 끌려가면 안 돼…내가 감당할 수 있어야" ('브라이드X클럽')

마이데일리 홈 > 올림픽 > 탁구

김나영 "결혼, 약자로서 끌려가면 안 돼…내가 감당할 수 있어야" ('브라이드X클럽')

21-09-23 10:19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나영이 결혼에 대한 고민을 가진 사연자에게 진심을 담은 조언을 건넸다.

2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추석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브라이드X클럽'에는 유흥업소에 종사했던 남자친구와의 결혼을 고민하고 있다는 주인공의 사연이 공개됐다.

이날 김나영은 사연을 듣고 난 뒤 "지금 사연자는 사랑의 약자다. 결혼은 자기가 약자로서 끌려가면 안 된다. 한 달 뒤에 결혼한다고 했기 때문에 좀 아닌 것 같아도 그냥 해야 된다? 그러면 큰일난다"고 조언했다.

이어 "천국도 지옥도 내 마음속에 있다. 마음을 잘 들여다보고 내가 감당할 수 있는지 없는지 내 마음부터 잘 들여다보고 결정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사진 = JTBC 제공]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