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완♥장윤정, 눈물 펑펑 하차…"언제 셋째로 인사드릴지 몰라" 너스레 ('슈돌')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도경완♥장윤정, 눈물 펑펑 하차…"언제 셋째로 인사드릴지 몰라" 너스레 ('슈돌')

21-04-19 08:08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도경완, 장윤정 가족이 ‘슈퍼맨이 돌아왔다’ 하차 소감을 전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도경완 가족이 하차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장윤정은 남편 도경완에게 ‘달리는 아빠학교’ 공로상을 수여했고, “고생했어. 도경완 파이팅. 하영이, 연우 사랑해”라는 말과 함께 도경완과 케이크의 촛불을 껐다.

인터뷰에서 장윤정은 “저는 가수로 오래 활동하지 않았나. 사랑을 받을 때의 그 느낌, 감사한 마음을 알고 있는데 아이들이 사랑을 받을 때 그 느낌은 제가 사랑받을 때보다 훨씬 그 이상인 것 같다”며 “정말 많은 사랑을 해주셔서 여태까지 제가 활동했던 것 중에 제일 감사했다”고 말했다.

도경완은 “그동안 저희”라며 말문을 열었지만 눈물을 흘리며 말을 잇지 못했다. 애써 눈물을 추스른 도경완은 “저희 도플갱어 가족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께 정말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 시청자 여러분들 관심, 사랑…”이라고 말하며 다시 눈물을 쏟아 냈다.

도경완은 “‘슈퍼맨이 돌아왔다’ 계속 사랑해 주시고 언제 또 셋째로 인사드릴지 모르니까 늘 긴장하시고요. 저도 집에서는 아빠 역할 충실히 하고 이제 또 방송인으로서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감사하다”고 밝혔다.

[사진 = KBS 2TV 방송 캡처]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