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아 "주식에 남은 돈 다 넣어…수익률 55%" (LIFEPLUS)

마이데일리 홈 > 올림픽 > 탁구

초아 "주식에 남은 돈 다 넣어…수익률 55%" (LIFEPLUS)

21-05-07 17:27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걸그룹 AOA 출신 초아가 주식 투자로 수익률 55%를 거뒀다고 밝혔다.

지난 5일 LIFEPLUS 유튜브 채널에 게재된 '세기의 단타 대결 : 슈카 vs 종민 vs AI, LIFEPLUS X 오늘도 개미는 뚠뚠'에 초아가 출연했다.

초아는 "3년 동안 쉬면서 안 해본 것도 하고 주식도 했다"며 슈카를 향해 "제 기준 슈퍼스타다"라고 팬심을 드러냈다.

초아는 자신의 투자 스타일에 대해 "저는 사실 단타를 진짜 안 한다"며 "코로나 때문에 많이 떨어졌다. 그때 (벌어놓은) 남은 돈을 다 넣었다"며 지금까지의 수익률이 "55%"라고 공백했다.

노홍철은 "많은 분들이 '초아가 왜 안 나오지' 했는데 안 나올 만 했다 . 더 안 나왔어도 됐다"며 배아파했다.

그러나 초아는 "지금 이제 다 회복될 만큼 다 됐기 때문에 진짜 공부를 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 = LIFEPLUS 유튜브 채널]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