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 '강제 진출'한 김신영 '이게 무슨 일?'…"천재 확신에 캐스팅" 박찬욱 감독 '헤어질 결심' 섭외 비하인드 [여기는 칸](종합)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칸 '강제 진출'한 김신영 '이게 무슨 일?'…"천재 확신에 캐스팅" 박찬욱 감독 '헤어질 결심' 섭외 비하인드 [여기는 칸](종합)

22-05-25 06:15

[마이데일리 = 칸(프랑스) 김나라 기자] 박찬욱 감독이 신작 '헤어질 결심'에 개그우먼 김신영을 '깜짝'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박찬욱 감독은 24일 오후(현지시각) 프랑스 칸에서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 진출작 '헤어질 결심'과 관련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박찬욱 감독은 김신영 섭외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그는 "김신영은 제가 제일 좋아하는 코미디언이다. 김신영이 '웃찾사' 시절 '행님아'를 외치던 때부터, 너무나 좋아했다. 그때부터 저는 김신영이 불세출의 천재라는 확신을 갖고 있었다. 그 평가는 여러 해가 지나는 동안 바뀌지 않았고 그래서 뭐든, 연기도 당연히 잘할 거라고 생각했다. 안 시켜 봐도 알 것 같았다"라고 팬심을 고백했다.

이어 "김신영이 즉흥적인 순발력이나 사람의 특징을 캐치해서 표현하는 능력, 자기 것으로 만드는 능력이 있더라. 그렇다고 해서 또 너무 그 사람만을 위한 캐릭터를 만들어낸 것 같은 걸 하면 좀 오버이고, 그러면 주의를 흐트러트릴 것 같았다. 그래서 그냥 보통 연기 잘하는 전문 배우가 할 역할, 그 선에서 자연스럽게 하려 했다. 본인도 그렇게 생각하고 잘 녹아들었다"라고 말했다.

또한 박찬욱 감독은 "김신영이 자기 딴에는 긴장도 했다고 하는데, 전혀 못 느꼈다. 캐치가 빠르고 말귀도 빠르고, 뉘앙스를 잘 살려 뿌듯했다"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헤어질 결심'은 산에서 벌어진 변사 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이 사망자의 아내 서래를 만나고 의심과 관심을 동시에 느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6월 29일 국내 개봉 예정.

[사진 = CJ ENM, 마이데일리DB]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마이데일리 뉴스를 바로 만나보세요.

울음
놀람
화남
ID PW 로그인|실명확인|회원가입
운영원칙